로고

더불어민주당은 장경태 의원을 제명하고 스스로 사퇴하라!

- ‘김건희 여사 깎아내리기’와 여성혐오에서 벗어나, 하루빨리 이성을 되찾으라!

- 세상 만물이 부처님의 눈으로 보면 다 부처님 같아 보이고, 돼지의 눈으로 보면 다 돼지 같아 보인다

조용식 기자 | 기사입력 2022/11/16 [14:57]

더불어민주당은 장경태 의원을 제명하고 스스로 사퇴하라!

- ‘김건희 여사 깎아내리기’와 여성혐오에서 벗어나, 하루빨리 이성을 되찾으라!

- 세상 만물이 부처님의 눈으로 보면 다 부처님 같아 보이고, 돼지의 눈으로 보면 다 돼지 같아 보인다

조용식 기자 | 입력 : 2022/11/16 [14:57]

              -국민의힘 김영선 의원과 여성의원들이 16일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한국상인뉴스=조용식 기자] 국민의힘 김영선 국회의원과 여성 국회의원들이 16일 국회 소통관에서 김건희 여사의 해외 일정의 봉사활동에 대한 더불어민주당 장성태 의원 등의 무분별한 발언에 대해 책임을 묻고 민주당은 장경태 의원을 제명처리를 요구하며, 스스로의 사퇴를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특히 여성 의원 일동은 "김건희 여사가 정상회의 참석 중 캄보디아를 방문하여 선천성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로타(남아 14세)와 그 가족을 만나 격려하면서 로타의 병을 치료할 수 있는 의료팀을 찾아보겠다는 장면의 사진을 두고 장성태 의원 등이 ‘쇼윈도 영부인’, ‘빈곤 포르노’등의 각종 자극적인 단어로 김건희 여사의 외교 행보를 폄훼하고 선량한 국민을 선동하는 더불어민주당의 행태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면서 장성태 의원의 제명과 스스로 사퇴할 것을 강력하게 주장했다.

 

이러한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의 막말 발언에 대해 여성 의원들은 "세상 만물이 부처님의 눈으로 보면 다 부처님 같아 보이고, 돼지의 눈으로 보면 다 돼지 같아 보인다고 했다. 오히려 민주당이야말로 김정숙 여사의 해외 순방을 화보 촬영처럼 진행해 왔었던 것은 아닌지 되묻고 싶다"면서 "대통령이 없는데도 대통령 휘장을 단 전용기를 타고 사흘만에 긴급 편성된 4억 원의 예비비로 일정에 없던 타지마할까지 방문했던 김정숙 여사의 ‘단독 해외여행’에 대해 제대로 된 해명조차 하지 않았던 것을 민주당은 그새 잊었단 말인가"라고 성토하며, 민주당은 제1야당으로서 책무를 다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기자회견문]

큰 사고로 인한 국민들의 슬픔이 채 가시지도 않은 이때,오직 자신들의 정치적 이익을 노리고 ‘쇼윈도 영부인’, ‘빈곤 포르노’등 각종 자극적인 단어로 김건희 여사의 외교 행보를 폄훼하고 선량한 국민을 선동하는 더불어민주당의 행태에 깊은 유감을 표명한다.

 

김건희 여사는 아세안 정상회의 참석차 캄보디아 방문 중 선천성 심장질환을 앓고 있는 14세 소년 로타와 그 가족을 만나 격려하고, 한국에서 로타의 병을 치료할 수 있는 의료팀을 찾아보겠다고 했다. 이후 여러 독지가의 도움으로 로타의 치료비와 에어 앰뷸런스 비용 등이 마련되었다.

 

선천적 심장질환으로 제대로 된 치료를 받지 못해어려움을 겪고있는 아동의 가정을 방문해 관심과 지원을 촉구한 것을 어떻게 화보 촬영에 비견할 수 있으며, 뜬금없이 ‘포르노’라는 단어를 쓸 수 있단 말인가.

 

민주당 의원들이 내뱉은 상식 이하의 여성 비하 발언, 저질스런 성적 비하 발언은 우리 국민이 캄보디아에서 오랜기간 행한 인도주의적 의료선교와 우호국가에 대한 외교 노력으로 쌓은 공든 탑을 무너뜨리고 모독한 것이다.

 

이는 김건희 여사에 대한 인격살인일 뿐 아니라 나아가 대한민국의 국격살인이기도 하다. 더구나 아픈 아이에 대한 안타까움과 지원이라는 인간적 유대를 정치적으로 모독하는 것은 여성혐오이자 아동에 대한 저질스런 비하다.

 

세상 만물이 부처님의 눈으로 보면 다 부처님 같아 보이고, 돼지의 눈으로 보면 다 돼지 같아 보인다고 했던가. 오히려 민주당이야말로 김정숙 여사의 해외 순방을 화보 촬영처럼 진행해 왔었던 것은 아닌지 되묻고 싶다.

 

대통령이 없는데도 대통령 휘장을 단 전용기를 타고 사흘만에 긴급 편성된 4억 원의 예비비로 일정에 없던 타지마할까지 방문했던 김정숙 여사의 ‘단독 해외여행’에 대해 제대로 된 해명조차 하지 않았던 것을 민주당은 그새 잊었단 말인가.

 

천문학적 규모에 이르는 김정숙 여사의 옷값과 액세서리 비용을 국민의 혈세로 지불한 의혹이 있으니 국민들께 투명하게 공개하라는

사법부의 판결이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공개를 거부하며 대통령 기록물로 넘겨서 최장 15년간 숨기려고 한 ‘옷 값 스캔들’을 민주당은 언제 해명할 것인가?

 

더불어민주당이 김건희 여사 깎아내리기에 혈안이 되어 있는 동안

윤석열 대통령은 북한의 도발로 불안정한 동북아의 현 정세를 논의하는 한미, 한미일, 한일 연쇄 정상회담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정치적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고 국론을 분열시키는 데만 골몰하고 있는 더불어민주당의 저질스런 행태에 분노하지 않을 수 없다.

 

더불어민주당은 김건희 여사 깎아내리기와 여성혐오에서 벗어나 

하루빨리 이성을 찾으라!

 

‘여성혐오’와 ‘아동비하’로 휴머니즘 파괴에 이른 저주와 타락의 장경태는 즉시 국회의원직을 사퇴하라!

 

‘우방에 대한 우호외교’를 비하하고 국격을 파괴하는 더불어민주당은 장경태를 즉시 최고위원직에서 사퇴시키고 출당시켜라!

 

더불어민주당은 장경태의 반인륜적, 반휴머니즘적 발언에 대해 국민앞에 입장을 밝히고 즉각 사죄하라!

 

더불어민주당은 국회 윤리특별위원회를 통한 장경태의 국회의원직 제명에 적극 협조하라!

 

국민의힘 여성의원 일동은 더불어민주당이 국정 발목잡기를 당장 멈추고, 제1야당으로서의 책무를 다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