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상남도, 활기찬 농촌․행복한 농업인 실현 협약 체결

- 5일 CECO 컨벤션홀에서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와 협약식 개최

조용식 기자 | 기사입력 2022/07/05 [17:57]

경상남도, 활기찬 농촌․행복한 농업인 실현 협약 체결

- 5일 CECO 컨벤션홀에서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와 협약식 개최

조용식 기자 | 입력 : 2022/07/05 [17:57]

 

 

[한국상인뉴스=조용식 기자] 경상남도는 5일 창원컨벤션센터 컨벤션홀에서 열린 경남·부산·울산농협 현장경영 행사에서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본부장 김주양)와 ‘활기찬 농촌, 행복한 농업인’ 실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박완수 경남도지사를 비롯해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손병환 금융지주회장, 경남·부산·울산의 농협지역본부장 및 조합장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민선 8기의 4대 정책목표 중 하나인 ‘쾌적한 환경, 넉넉한 농산어촌’의 성과를 달성하기 위해 도와 농협중앙회 경남지역본부가 유기적인 농정 협력을 강화하고자 자리를 마련했다.

 

협약의 주요내용은 ▲농촌 365 일손지원 체계 구축 ▲청년·여성 농업인 육성 지원 ▲스마트농업 구축으로 농업 경쟁력 제고 ▲농산물 수급안정과 재해예방 강화로 농가 소득안정 도모 ▲경남의 농축산물 수출 확대와 유통 혁신 ▲고향사랑기부제의 성공적인 정착을 위한 상호 협력 체계 구축 등이다.

 

경남도는 이번 협약을 통해 농촌의 새로운 활력 증진과 농가의 소득안정 도모에 농협과 적극 협력해 나가기로 했으며, 농업·농촌의 발전을 위한 주요 정책과제 추진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경남의 취약계층 지원을 위해 5천 5백만 원 상당의 경남에서 생산한 쌀과 농협 김치를 박완수 도지사에게 전달했다. 경남도는 전달받은 물품을 경상남도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취약계층 시설에 배부할 예정이다.

 

박완수 경상남도지사는 “농업·농촌의 발전과 함께 농업인들이 희망을 찾을 수 있도록 항상 힘을 모아주시는 농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많은 관심과 협력을 당부드린다.”면서 “경남도는 농업·농촌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농민의 눈높이에 맞는 다양한 지원정책을 추진하는 데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경남도는 민선8기에서 인구 감소와 경제성장 침체, 지역 간 불균형 해소에 초점을 맞추고, 경제 회복과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과제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농업·농촌의 고령화 및 인구감소에 대응하기 위해 일손지원 체계를 구축하고, 농업인 소득 증대와 청년농업인 지원, 농산물 신성장산업 육성 등 농촌의 지속가능성 향상을 위해 정책과제를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