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한국수력원자력, 변화를 만들어 내는 진심 프로젝트 추진

- 보여주기식 혁신이 아닌 실질적 혁신

조용식 기자 | 기사입력 2022/11/15 [20:05]

한국수력원자력, 변화를 만들어 내는 진심 프로젝트 추진

- 보여주기식 혁신이 아닌 실질적 혁신

조용식 기자 | 입력 : 2022/11/15 [20:05]

               사진/한국수력원자력

[한국상인뉴스=조용식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황주호, 이하 한수원)이 기존과는 다른 새로운 혁신, 이른바 ‘진심(盡心) 프로젝트’를 추진 중이다.

 

진심 프로젝트는 변화를 만들어 내는 것은 마음이며, 모든 시스템이 원래 목적대로 작동할 수 있도록 마음을 다해 진정성 있고 실질적인 변화를 이루어내겠다는 의미다. 화려한 시스템, 제도 도입과 같은 보여주기식 혁신이 아닌 이미 보유한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작동하는지 점검하고 개선하는 데 초점을 둔 실질적 혁신을 이뤄내고자 이번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됐다.

 

한수원은 이번 프로젝트를 시작하며 15일 소노벨 경주에서 본사 워킹그룹 시스템 점검 Skill-up 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에서는 본사 본부별 워킹그룹에 참여한 100여명의 직원이 참석해 기존에 운영하고 있는 각종 시스템들이 도입 목적에 부합하는지, 또 제대로 작동하는지에 대해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한수원은 이날 워크숍에서 도출된 결과들을 토대로 본사에서 운영중인 각종 시스템들을 개선하고, 내년에는 워킹그룹을 전사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황주호 한수원 사장은 “한수원 내부 문제를 스스로 찾아내고 해법을 고민하는 시스템을 만들고 싶다”며, “진심 프로젝트가 한수원 고유의 혁신문화로 자리 잡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