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세종시, 추석 대비 한우·돼지고기 원산지 특별 점검

- 9월 8일까지 원산지 거짓·혼동 표시행위·위생상태 등 확인 -

이민희 기자 | 기사입력 2022/08/31 [12:26]

세종시, 추석 대비 한우·돼지고기 원산지 특별 점검

- 9월 8일까지 원산지 거짓·혼동 표시행위·위생상태 등 확인 -

이민희 기자 | 입력 : 2022/08/31 [12:26]

  © 한국상인뉴스 편집국


[한국상인뉴스=이민희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최민호)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내달 8일까지 농축수산물과 제수식품에 대한 부정유통 사전예방 및 먹거리 안전을 위한 단속을 실시한다.

 

시는 이번 단속을 위해 시 민생사법경찰담당을 중심으로 단속반을 편성, 관내 축산물 판매업소 및 제수용품 판매업소를 대상으로 원산지 표시 및 위생 점검에 나선다.

 

중점 단속 사항은 ▲농축수산물의 원산지 거짓·혼동 표시행위 ▲유통기한 경과·원료보관실 위생상태 ▲영업자·종업원의 건강진단 실시 여부 등이다.

 

특히, 이번 단속에는 한우 유전자 검사 및 돼지고기 원산지 신속 검정 키트를 활용, 단속의 정확성 및 신속성을 높일 계획이다.

 

시는 단속 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지도․시정 조치하고, 고의적이고 상습적인 위반 행위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및 형사처분 조치 계획이다.

 

이인환 시 안전정책과장은 “지속적인 지도·단속을 통해 농축수산물 부정 유통을 사전 예방하고 소비자에게 안전한 먹거리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