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민주당 이동주 의원, “소상공인들을 벼랑끝에 몰아세운 윤석열 정부의 금리인상 정책!”

조용식 기자 | 기사입력 2024/02/15 [20:32]

민주당 이동주 의원, “소상공인들을 벼랑끝에 몰아세운 윤석열 정부의 금리인상 정책!”

조용식 기자 | 입력 : 2024/02/15 [20:32]

 

[한국상인뉴스=국회/조용식 기자] 이동주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원내부대표)은  오늘(15일) 당 정책조정회의에서 “소상공인들은 코로나19 팬데믹 시기보다 더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다”고 말하면서 “가장 큰 문제는 윤석열 정부의 금리 인상 정책”이라고 비판했다.

 

이동주의원은 “설 연휴 기간 사과 한 알에 1만 원이라는 보도가 줄을 이었고, 농수산물 가격 뿐 아니라 국민들 삶에 반드시 필요한 생필품 가격도 가파르게 오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물가 안정과 소비 촉진을 통한 소상공인의 매출 상승을 돕기 위해서는 금융 이자와 에너지 비용 등 소상공인의 부담을 줄여주고, 온라인 플랫폼 수수료를 낮추면서 공정거래를 확립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최근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2023년 전국 소매 판매는 2022년보다 1.4% 감소했다고 밝혔다. 이는 곧 소상공인들의 매출 감소를 의미하며, 소비 감소를 뜻한다. 

 

끝으로 이동주 의원은 “높아진 금리로 이자 부담은 늘었는데 취약계층에 대한 대책이 부족하고 정부의 물가관리도 제대로 되고 있지 않다”고 지적하며, “이런 상황에서 윤석열 정부의 대형마트 의무 휴업 폐지는 고금리와 고물가로 벼랑 끝에 몰린 소상공인들을 기어코 절벽 아래로 떠밀겠다는 것”이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