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창원특례시서‘제59회 전국도서관대회·전시회’열린다

- 전국 도서관 직원, 학계, 관련단체 등 3,500여명 방문

정은희 기자 | 기사입력 2022/10/05 [19:19]

창원특례시서‘제59회 전국도서관대회·전시회’열린다

- 전국 도서관 직원, 학계, 관련단체 등 3,500여명 방문

정은희 기자 | 입력 : 2022/10/05 [19:19]

  © 한국상인뉴스 편집국


[한국상인뉴스=정은희 기자]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전국 도서관 직원, 학계, 관련 단체 등 3,500여명이 찾는 ‘제59회 전국도서관대회·전시회’가 창원특례시에서 열린다.

 

(사)한국도서관협회가 주최하는 전국도서관대회·전시회는 매년 전국의 도서관 관계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각종 학술강연, 문화전시 등을 통해 최신정보와 지식을 습득하고, 상호 교류·소통하는 도서관인들의 가장 큰 행사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로 인해 지난 2년간 온라인으로 열리다 3년 만에 현장에서 개최하는 행사로 ‘다시 일상으로! 함께하는 도서관’ 슬로건 아래 총 46개의 학술강연과 도서관 첨단기술 및 제품을 소개하는 도서관문화전시회도 함께 열린다.

 

특히 창원특례시는 대회 첫날 12일부터 이틀간 특별부스를 운영해 시정 및 도서관 우수 성과를 홍보할 예정이다. 아울러 대회 2일째인 13일부터 14일까지 ▲창원국제사격장 사격체험, ▲마산창동 원도심 골목여행, ▲진해 근대문화역사길 여행 등 창원만의 특색있는 체험관광 프로그램을 준비해 창원을 알릴 계획이다. 또한 대회 3일째인 14일에는 창원중앙도서관을 비롯한 창원시 관내 우수도서관 탐방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홍남표 창원특례시장은 “전국의 도서관 직원과 관계자들이 모여 도서관의 새로운 미래를 고민하는 뜻깊은 행사를 창원특례시에서 개최하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제시된 정책제안과 미래비전을 도서관 정책에 잘 반영해 품격있는 문화도시를 만들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