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기업 경제 활력 회복 동행, 경남도-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 회장단 간담회 개최

- 5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려…9개 시군 상공회의소회장 참석

- 경남도 중소기업 지원시책 소개, 지역경제 현안사항 청취 및 논의

- 기업투자와 일자리 창출로 경제 선순환 이루어지도록 적극 지원

조용식 기자 | 기사입력 2022/10/05 [19:03]

기업 경제 활력 회복 동행, 경남도-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 회장단 간담회 개최

- 5일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열려…9개 시군 상공회의소회장 참석

- 경남도 중소기업 지원시책 소개, 지역경제 현안사항 청취 및 논의

- 기업투자와 일자리 창출로 경제 선순환 이루어지도록 적극 지원

조용식 기자 | 입력 : 2022/10/05 [19:03]

  © 한국상인뉴스 편집국


[한국상인뉴스=조용식 기자] 박완수 경상남도지사는 5일 오후 도청 도정회의실에서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 회장단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는 박완수 도지사를 비롯해 구자천 창원상공회의소회장, 이영춘 진주상공회의소회장, 이상석 통영상공회의소회장, 서희영 사천상공회의소회장, 박명진 김해상공회의소회장, 손영준 밀양상공회의소회장, 김환중 거제상공회의소회장, 박병대 양산상공회의소회장, 박계출 함안상공회의소회장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중소기업육성자금의 지원과 기업애로 해소를 위한 ‘경남기업 119’ 플랫폼 구축 등 도의 중소기업 지원시책을 소개하고 지역경제에 대한 현안사항 청취 및 논의가 이어졌다.

 

상공회의소협의회에서는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연구기관 유치, 기회발전특구 조성, 조선산업 정상화 및 경쟁력 복원 지원, 산업단지 통근버스 임차 지원사업 지속 추진 등을 건의했다. 

 

구자천 경남상공회의소협의회장은 “올해 지역산업을 둘러싼 여건들이 녹록지 않지만 기업은 지역의 먹거리를 만들고 성장동력을 찾는 노력과 도전을 계속 해나갈 것“이라며 “경남이 가졌던 역동성을 다시 일깨우는 도정의 방향성에 지역 상공회의소 회장단들도 공감하며 응원과 지지를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박 도지사는 “지역발전과 상공업계의 권익 신장에 힘써주고 계신 상공회의소 회장님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항공우주, 방위산업 육성과 동북아 물류플랫폼 구축 등을 위해 정부와 협력을 지속하고, 기업애로 해소를 위해 적극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민선8기 경남도는 경제 회복과 일자리 창출을 최우선 과제로 기업투자를 통해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고 경제 선순환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관심과 지원을 이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