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양주시,다음달 24~29일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사업 접수

손영삼 기자 | 기사입력 2024/05/31 [16:46]

양주시,다음달 24~29일 소상공인 경영환경 개선사업 접수

손영삼 기자 | 입력 : 2024/05/31 [16:46]

 

[한국상인뉴스=손영삼 기자] 양주시(시장 강수현)는 고물가, 고금리, 소비심리 위축 등으로 인해 경영 애로를 겪는 관내 소상공인의 경영 안정과 경쟁력 강화를 위한 ‘소상공인 경영환경개선사업’에 참여자를 모집한다.

 

공고 마감일인 오는 6월 28일 기준으로 양주시에 사업장을 두고 창업 6개월 이상 영업 중인 ‘소상공인 보호 및 지원에 관한 법률’ 제2조에 따른 소상공인 사업자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단, 대기업이 운영하는 프랜차이즈 가맹점, 사치향락업종(골프장, 무도장, 유흥주점), 사업자 무등록자, 휴·폐업 사업자 등은 제외된다.

 

선정된 사업자는 ▲ 점포환경개선(간판, 내부 인테리어 등) ▲ 시스템개선(POS, CCTV 시스템 등) ▲ 홍보 및 광고(카탈로그, 오프라인 광고 등) 분야 중 공급가액의 90% 최대 300만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6월 24일부터 28일까지 양주시 또는 한국생산성본부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류를 내려받아 방문 접수(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104호) 또는 우편접수(한국생산성본부 소상공인성장센터)를 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최근 국내경제의 전반적인 침체속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관내 소상공인들이 경영환경개선사업을 통해 어려움을 극복하고 경영 안정화와 경쟁력 강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